로고

에듀시즌 - 멘토과외 플랫폼
  • 내강의실

  • 로그인회원가입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고객센터

    공지사항

    내신에 자신 없다면 불리한 내신 극복할 수 있는 전형과 대학 공략하자!!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edusizn  
    댓글 댓글 0건   작성일Date 2022-05-17 17:31:45

    본문

    일반적으로 수시 전형에서는 교과 성적이 합격의 중요한 변수가 된다정성평가를 하는 학생부종합전형에서도내신 성적으로 나타나는 학업역량이 충분히 증명되지 않으면 전공적합성이나 발전가능성인성 등 다른 요소에서 두각을 나타내더라도 종합적으로 좋은 평가를 받기 어렵다이러한 이유로 내신 성적이 좋지 않은 학생들은 대개 정시에 주력하지만정시만을 고려하기에는 단 한 번 실시되는 수능에 대한 부담감이 적지 않다교과 성적이 다소 부족하더라도 수시를 통해 일찌감치 합격통지서를 받길 원하는 학생들이 많은 이유이다.


    그렇다면 내신에 자신이 없는 학생들이 노려볼 만한 수시 전형은 무엇일까내신에서의 불리함을 일부 상쇄할 수 있는 수시 지원 전략을 진학사가 소개한다.


    ○ 교과전형에서 일부 교과만 반영하는 대학 공략 

    학생부교과전형은 수시 중에서도 특히 내신 성적의 영향력이 매우 큰 전형이다더욱이 학생들이 선호하는 수도권 소재 대학의 경우교과전형에서 국어영어수학사회 또는 과학 교과에 대해 석차등급이 산출되는 전 과목을 반영하는 곳이 많다하지만 몇몇 대학에서는 전 과목이 아닌 일부 과목만 반영하여 성적을 산출한다주요 교과의 전 과목 성적이 골고루 우수하지는 않은 학생일부 과목에서 좋은 성적을 받은 학생들이 눈여겨볼 만한 대학들이다.

    가천대는 학기별로 성적을 산출하여 우수한 4개 학기만 반영한다그동안 인문계열은 국어영어수학사회 교과자연계열은 국어영어수학과학 교과별 상위 5개 과목을 반영해오던 것과는 다른 방식이다. 4개 학기에 대해서는 우수한 학기 순으로 40 : 30 : 20 : 10의 비율로 반영하도록 함으로써 수험생에게 유리하도록 하고 있다.

    동국대는 교과전형이지만 서류종합평가를 반영하면서 다른 대학들과 차별을 보인다전년도 40%였던 서류평가 비율을 30% 낮추면서 교과 반영비율이 60%에서 70%로 증가하긴 했지만교과성적을 상위 10과목만 반영하기 때문에 학교생활에 충실하면서 일부 과목에서 좋은 성적을 받았다면 도전해볼 만하다또한 석차등급 1등급과 2등급의 반영점수 차가 0.01점이고 1등급과 3등급 간에도 0.05점밖에 차이 나지 않아교과성적보다는 서류평가의 영향력이 크다고 할 수 있다.

    덕성여대명지대서울여대는 전년도에 이어 2023학년도에도 교과별 상위 일부 과목만 반영하는 방법을 유지했다덕성여대는 상위 3개 교과의 각 상위 4개 과목씩 총 12과목을서울여대는 4개 교과별 상위 3과목씩 총 12과목을 반영한다명지대는 전년도와 마찬가지로 4개 교과별 상위 4과목씩 총 16과목을 반영하되올해는 반영교과 내 진로선택과목 상위성취도 2과목을 추가하여 반영한다.

    이처럼 일부 과목만 반영할 경우 지원자들의 성적이 대체로 높게 형성되기 때문에 전년도 입시결과를 참고하여 가능성을 타진해보는 것이 중요하다또한 수능최저학력기준을 요구하거나 면접을 실시하는 대학도 많기 때문에 마지막까지 긴장을 놓지 말아야 한다.

    [] 2023학년도 교과전형에서 일부 과목만 반영하는 대학(수도권 일부)

     


     

    ○ 내신 영향력 적은 논술 전형 공략

     

    대부분의 수시 전형에서 내신 성적이 중요한 요소로 활용되지만 논술전형만큼은 예외이다논술전형을 실시하는 많은 대학에서 교과성적을 반영하기는 하지만 내신 성적의 영향력이 작은 편인 데다가내신을 전혀 반영하지 않는 대학들도 있기 때문이다.

     

    건국대와 연세대한국항공대가 논술전형에서 논술 성적만으로 신입생을 선발하는 데 이어올해는 덕성여대와 성균관대도 논술100%로 신입생을 선발하기로 했다.

     

    한양대는 논술전형에서 논술점수 외에 학생부종합평가를 반영하지만 내신 성적이 아닌 출결수상경력봉사활동 등을 참고해 학생의 학교생활 성실도를 중심으로 종합 평가한다이마저도 반영비율이 기존 20%에서 올해는 10%로 감소하면서 논술시험의 중요성이 더 커졌다.

     

    서강대와 홍익대는 교과성적을 반영하지만 반영 비율이 10%에 그쳐 내신 성적의 영향력이 작다따라서 논술 준비가 잘 되어 있는 학생이라면 내신 부담 없이 지원해볼 수 있다.

     

    [] 2023학년도 내신 반영비율 낮은 논술전형(수도권 일부)

     

    우연철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장은 내신 성적이 좋지 않은 경우 수시 합격 가능성이 낮다고 판단하여 정시로 눈을 돌리는 학생들을 종종 보게 된다하지만 수능최저학력기준이 높게 설정된 경우 합격컷이 낮아지는 등 대학의 내신 반영 방법수능최저학력기준 등에 따라 비교적 낮은 내신으로도 합격하는 경우가 있으니 자신에게 유리한 대학과 전형을 적극적으로 탐색해 볼 것을 권한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첨부파일

    댓글목록